본문바로가기
KB차차차 Car & Life 자동차 뉴스
자동차 뉴스
싼 것 같기도 하고, 비싼 것 같기도 하고… 벤츠 T-클래스
작성일 : 2022-05-03 조회수 5099

메르세데스-벤츠가 T-클래스를 공개했습니다. 르노 3세대 캉구의 플랫폼을 공유하는 소형 MPV입니다. 

국내 모델과 비교하자면 지금은 단종된 기아 카렌스, 쉐보레 올란도와 같은 차급이라 할 수 있죠. 

하지만 메르세데스-벤츠는 브랜드의 이름값에 걸맞게 조금 더 상위 시장을 노립니다. 

같은 유럽산 MPV 중에서 좀 더 고급스러운 차를 찾는 이들을 겨냥하는 것이죠. 


[출처: 메르세데스-벤츠]


겉모습을 보면 우선 앞모습에서 메르세데스-벤츠의 감각이 물씬 풍깁니다. 

차체 옆면의 비율은 르노 3세대 캉구와 같아도 얼굴에서는 특유의 패밀리룩을 잘 적용했죠. 

실내 디자인도 인상적입니다. 에어컨 조작부 등 캉구와 일부 요소를 공유하되 

대시보드의 모양을 크게 바꿔 메르세데스-벤츠만의 느낌을 강조했거든요. 

 

[출처: 메르세데스-벤츠]


실내 재질도 프리미엄 브랜드에 걸맞게 바꿨습니다. 실내 곳곳에 검은색 아티코(Artico) 인조가죽을 입혔고, 

문에는 메르세데스-벤츠의 전기차 EQ 모델에 적용되는 네오텍스(Neotex) 재질을 사용했죠. 

메르세데스-벤츠의 상징인 삼각형 엠블럼이 달린 스티어링 휠과 계기판도 만족감을 더하는 요소입니다. 


[출처: 메르세데스-벤츠]


메르세데스-벤츠 T-클래스의 길이×너비×높이는 4,498×1,859×1,811㎜, 휠베이스는 2,716㎜입니다. 

길이 대비 휠베이스가 길어 실내 공간이 여유로운 것이 특징이죠. 

주차칸 너비가 좁은 국내 실정을 고려하면 2열 슬라이딩 도어를 적용한 점도 아주 마음에 듭니다. 

승하차 편의성을 위해 슬라이딩 도어가 움직이는 범위를 615㎜로 늘렸다고 해요. 


[출처: 메르세데스-벤츠]


2열에는 3명이 앉을 수 있으며 2:1로 나누어 접을 수 있습니다. 

완전히 접혀 트렁크 공간과 수평을 이루기에 큰 짐을 실을 때도 한결 편하다고 해요. 

뒷좌석을 완전히 접으면 트렁크 공간은 520L에서 2,127L까지 늘어나죠. 

특히 트렁크 바닥 높이가 561㎜에 불과하기에 레저용품 등 다양한 짐을 쉽게 실을 수 있습니다. 


[출처: 메르세데스-벤츠]


한편 트렁크 문을 양문형 냉장고처럼 양쪽으로 열 수 있는 옵션을 더할 수도 있습니다. 

작은 짐을 자주 나르는 자영업자를 고려한 옵션이죠. 레저 생활을 고려한 옵션도 눈에 띕니다. 

루프랙을 추가하면 80㎏가량의 짐을 지붕 위에 올릴 수 있어요. 

트레일러 견인 장치도 달 수 있고 1.5톤의 무게를 견인할 수도 있습니다. 


[출처: 메르세데스-벤츠]


T180d와 T180의 두 가지 파워트레인이 눈에 띄는데요. 

T180d는 최고출력 116마력의 직렬 4기통 1.5L 디젤 엔진을 얹으며 0→시속 100㎞ 가속 시간은 13.2초입니다. 

T180은 최고출력 131마력의 직렬 4기통 1.3L 터보 엔진을 얹으며 0→시속 100㎞ 가속 시간은 11.6초입니다. 

두 모델 모두 6단 수동변속기가 기본이지만 옵션으로 7단 듀얼클러치 변속기를 달 수 있습니다. 


[출처: 메르세데스-벤츠]


소형 MPV는 가족과 짐을 싣고 먼 거리를 달리는 만큼 승차감도 중요하죠. 

메르세데스-벤츠는 T-클래스에 브랜드 특유의 주행 감성을 담아냈다고 밝혔습니다. 

서스펜션의 스프링 반발력과 댐퍼 감쇠력을 조절해 승차감을 끌어올리는 한편, 

프론트 액슬의 스태빌라이저를 강화해 굽은 도로를 달릴 때 차가 기우는 정도를 줄였다고 해요. 


[출처: 메르세데스-벤츠]


편의 및 안전 장비로는 7개 에어백과 측풍 보조, 운전자 주의 보조, 비상 제동, 사각지대 모니터링 등이 기본으로 달립니다. 

여기에 액티브 크루즈 컨트롤, 차선 중앙 유지 보조 등을 옵션으로 더할 수 있죠. 

내비게이션도 옵션인데요. MBUX 인포테인먼트 시스템으로 애플 카플레이와 안드로이드 오토를 쓸 수 있습니다. 


[출처: 메르세데스-벤츠]


메르세데스-벤츠 T-클래스의 시작가는 3만유로(약 3,994만원) 이하로 점쳐지는데요. 

르노 3세대 캉구의 시작가가 2만유로(약 2,662만원)라는 점을 고려하면 1만유로(약 1,331만원) 정도를 더 쓰는 셈이죠. 

MPV라는 차급에서 보면 다소 비싼 모델인 셈입니다. 그럼에도 T-클래스는 미래가 기대되는 모델입니다. 

향후 휠베이스를 늘린 7인승 모델과 더불어 전기차 버전도 내놓을 예정이거든요. 

7명이 탈 수 있는 벤츠 전기차 중 저렴한 모델로 T-클래스를 내세운다면 아주 매력적으로 느껴지지 않을까요?


매거진 속 차량을 소개합니다.

전체보기

이런 매물은 어떠신가요?

전체보기